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경제 > 일반
     
"중국, 한국 단체관광 다시 금지?”...문체부 “사실 확인 중”
2017년 12월 20일 (수) 14:34:37 김정환 기자 ace@newsis.com
   
▲ 서울 명동 거리에서 외국인 관광객들이 관광을 하고 있다.
중국 정부가 한국행 단체관광을 다시 금지했다는 20일 국내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문화체육관광부, 한국관광공사 등 관계 기관은 조심스러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날 국내 일부 언론은 중국 베이징과 산둥 지역 국가여유국이 지난 19일(현지시간) 오후부터 한국 단체관광 출국 허가를 접수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 국가여유국은 지난 11월28일 베이징과 산둥 지역 여행사들에 한해 한국행 단체관광을 허용했다. 한국의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와 관련해 앞서 5월 금지한 중국 단체관광을 제한적이나마 허용한 것이다.

여기에 최근 문재인 대통령이 중국 국빈 방문 기간 중국이 사드 보복을 사실상 철회하겠다고 밝혀 중국 단체관광 재개에 기대감이 고조했다.

이런 가운데 나온 보도여서 국내 관광 및 유통업계가 받는 충격은 더욱 크다.

이에 대해 문체부 한 관계자는 "관련 보도를 접하고 현재 사실 확인 중이다"고 전했다.

관광공사 한 관계자 역시 "아직 정확한 내막을 알 수 없어 파악 중이다"고 말했다.

관광업계 고위 인사는 "이번 조치가 중국 단체관광을 전체적으로 다시 금지한 것인지, 현지 일부 업체에 국한한 것인지는 아직 알 수 없다"면서 "중국 측이 앞서 한국 단체관광을 금지할 때도 구두로 여행사들에 지시한 것이었고, 허가할 때도 역시 구두로 허가한 것이어서 이번 조치의 사실 여부를 확인하는 데 적잖은 시간이 걸릴 듯하다"고 귀띔했다.

이 인사는 "당황스러운 소식임은 분명하지만, 사태가 정확히 드러날 때까지 성급한 판단을 자제했으면 한다. 오히려 중국 측을 자극할 수 있기 때문이다"고 지적했다.

서울=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계 대출금리 3.59%로 또 올라…
禹 "29일 하자" vs 金 "동의
美日 국민 80% 이상 "북한을 군사
"중국, 한국 단체관광 다시 금지?”
부산시교육청, 각급 학교에 지진 관련
성락교회 개혁측, 개혁선언문 발표
민주당 보이콧한 안성 임시회 폐회…'
난임시술 건보 적용 하나마나?···'
"검사의 불기소처분 억울해" 5년간
특검·이재용, '안종범 수첩' 증거능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측, 아들 김성현
순복음부평교회, 사위 목회승계 ‘철회
한기총 대표회장 선거, 엄기호 목사와
CTS기독교TV 2018년 새해맞이
한신대, 한중문화 콘텐츠 공모전 시상
"방학 중에도 친구들과 함께 뛰어놀아
2018, 위기앞의 한국교회
새문안교회, 제7대 이상학 담임목사
한국교회 원로목회자의날 기념행사 개최
광야의 동굴에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