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정치 > 일반
     
우병우, 모든 혐의 부인…"朴 지시 따른 정당한 업무 수행"
2017년 06월 02일 (금) 14:22:23 나운채 기자 naun@newsis.com
   
▲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11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법정으로 들어서고 있다.
미르·K스포츠재단 불법 설립을 방조하고 문화체육부 인사에 개입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우병우(50)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재판에서 검찰 공소사실을 조목조목 반박하며 혐의를 모두 부인했다.

안종범(58) 전 청와대 정책조정수석과 최순실(61)씨 등의 국정농단을 전혀 알지 못했다는 주장이다. 아울러 박근혜(65) 전 대통령의 지시에 따른 정당한 업무 수행이었음을 부각했다.

우 전 수석 변호인은 2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3부(부장판사 이영훈) 심리로 열린 직권남용·직무유기·위증 등 혐의 2차 공판준비기일에서 이같이 밝혔다.

우 전 수석 변호인은 검찰의 공소사실 전부를 부인한다면서 "우 전 수석은 안 전 수석과 최씨의 비위 사실을 전혀 알지 못했다"라며 "박근혜 전 대통령은 각 수석비서관에게 직접 지시사항을 전달하기 때문에 안 전 수석이 미르·K스포츠재단 설립에 관여했다는 점도 알 수 없었다"라고 강조했다.

문화체육관광부 소속 직원들에 대해 좌천성 인사 조치를 내렸다는 점에 대해서는 "박 전 대통령의 지휘·감독권 행사를 보좌할 것일 뿐"이라며 "사적으로 권한을 행사한 게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전신 기자 =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12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을 나와 차량에 탑승하고 있다. 법원은 이날 우 전 수석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2017.04.12. photo1006@newsis.com
대한체육회에 현장 실태 점검을 나가겠다고 압박해 전국 28개 K스포츠클럽이 감사준비를 하도록 하는 등 직권을 남용한 혐의도 "우 전 수석으로선 대통령의 정당한 업무 수행으로 봐 이를 수행한 것"이라고 부인했다.

이석수 전 특별감찰관의 감찰 직무수행을 방해한 점에 대해서는 "감찰 과정의 문제점을 제기한 것"이라며 "이의를 제기한 것일 뿐 부당하게 위협했다고 볼 수 없다"라고 주장했다.

특히 "우 전 수석은 이 전 특별감찰관에게 불이익을 가할 방법도 전혀 없었다"라며 "백번 양보해서 이 전 특별감찰관이 압박을 느꼈다 하더라도, 이는 우 전 수석의 감찰 사실을 언론에 공표하는 등에 따른 심리적 부담감이었을 것"이라는 논리를 내세웠다.

국정감사에 불출석하거나 청문회에서 위증한 부분에 대해서는 "국정감사 등을 실시한 특별위원회의 활동 기간이 종료돼 재적 위원의 지위가 이어질 수 없다"라며 "그 뒤 이뤄진 고발 조치는 부당하다"라는 주장을 펼쳤다.

재판부는 오는 6월16일 정식 공판을 열고 검찰과 변호인 양측의 구체적인 의견을 듣기로 했다. 정식 공판인 만큼 우 전 수석은 법정에 출석해야 한다.

특히 재판부는 이날 열리는 재판에서 우 전 수석의 '세월호 수사 외압' 의혹을 심리하기 위해 당시 수사팀 간부였던 윤대진 부산지검 2차장 검사를 증인으로 소환할 예정이다.

서울=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가계 대출금리 3.59%로 또 올라…
禹 "29일 하자" vs 金 "동의
美日 국민 80% 이상 "북한을 군사
"중국, 한국 단체관광 다시 금지?”
부산시교육청, 각급 학교에 지진 관련
성락교회 개혁측, 개혁선언문 발표
민주당 보이콧한 안성 임시회 폐회…'
난임시술 건보 적용 하나마나?···'
"검사의 불기소처분 억울해" 5년간
특검·이재용, '안종범 수첩' 증거능
성락교회 김기동 목사측, 아들 김성현
순복음부평교회, 사위 목회승계 ‘철회
한기총 대표회장 선거, 엄기호 목사와
CTS기독교TV 2018년 새해맞이
한신대, 한중문화 콘텐츠 공모전 시상
"방학 중에도 친구들과 함께 뛰어놀아
2018, 위기앞의 한국교회
새문안교회, 제7대 이상학 담임목사
한국교회 원로목회자의날 기념행사 개최
광야의 동굴에서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