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수배자 모녀, 가정 불화로 경찰에 신고했다가 덜미
2017년 04월 24일 (월) 14:28:14 이준석 기자 ljs@newsis.com
50대 여성이 가정불화 문제로 경찰에 신고했다, 집 안에 숨어있던 20대 딸과 함께 수배자로 확인돼 덜미를 잡혔다.

24일 경기 수원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3일 오후 5시 10분께 A(54·여)씨는 "아들이랑 말싸움을 하고 있는데, 이를 말려달라"며 112에 신고했다.

경찰은 A씨가 사는 경기 수원시 권선구 구운동 한 주택으로 출동해 상황을 정리하던 중 화장실에 숨어있던 A씨의 딸 B(25)씨를 발견했다.

이를 수상히 여긴 경찰은 B씨의 신원을 조회했고, 그녀는 보호관찰등에관한법률 위반으로 법무부에서 수배 중이었다.

경찰은 신고자인 A씨에 대해서도 신원조회를 통해 딸과 마찬가지로 수배가 내려져 있는 것을 확인하고 이들을 붙잡았다.

경찰 관계자는 "A씨 모녀는 벌금형이 확정되고도 벌금을 내지 않는 수준의 B급 수배"라며 "현재 이들의 신병은 검찰에 넘겨져 있는 상태"라고 말했다.

수원=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법원, 김노아 목사가 제기한 한기총
고소득· 대기업 '증세' 초점···연
깊어지는 윤장현 광주시장의 고민
전국 집배원들 상경투쟁···"과로사
성주, 사드기지 입구에 경찰 긴급 배
정유라 "최순실, 삼성 소유 말 '내
한교연, “한교총 출범, 즉각 중단하
한승희 "최순실 은닉재산 조사 中··
文대통령-홍석현 이사장 '어색한 만남
정부 "경유세 올려도 미세먼지 절감
한기총, 대표회장 후보자 정책발표회
교원수급정책 실패가 주는 교훈
고령사회 ‘충격’과 대안 모색
황등교회 순교영성계승문제전 시상식 거
황등교회 순교영성계승문예제전 기도문
놀라운 하나님의 권능으로...수많은
2천여 교수들 “동성애 합법화 하려는
순교신앙을 오늘에 어리석음을 고하고
영화 ‘예수는 역사다’ 인기 힘입어
제12회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상’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