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연재 | mobi top
     
트럼프 "시진핑에게 北해결 대가로 무역협상 양보 제안…환율조작국도 지정 안해"
2017년 04월 13일 (목) 15:12:50 오애리· 박상주 기자 sangjooo@newsis.com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2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사무총장과 공동 기자회견을 진행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6~7일 플로리다주 팜비치 마라라고에서 열렸던 미중정상회담에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에게 "북한 위협에 대응하는데 중국이 도와주면 보다 우호적으로 무역협상을 하겠다고 제안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인터뷰에서 무역 불균형 문제와 관련해 "내가 시진핑에게 "당신도 우리가 현재의 무역적자를 계속 가져갈 수 없다는 사실을 알고 있지 않나. 굉장한 협상을 하고 싶은가.그렇다면 북한 문제를 해결해라. 그러면 (대중 무역)적자를 유지할 가치가 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당초 선거공약과 달리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하지 않겠다는 입장도 밝혔다. "중국이 환율조작을 중단했으며, 북한 문제에 있어 중국과 협력하는데 집중하는게 더 중요하다"는 것이다.

핵추진 항공모함 칼 빈슨호의 한반도 해역 재배치에 대해선 "북한의 추가도발을 막기 위한 의미"라고 설명했다. 또 12일 시진핑 주석과 전화로 한 시간 가량 대화를 나눈 사실을 언급하면서 "김정은에게 미국은 항공모함 뿐만 아니라 핵 잠수함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려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런 나라(북한)가 핵무기를 보유하는 것을 허용할 수없다"며 "그것은 대량파괴이다. 그(김정은)는 아직 (대륙간 탄도미사일) 시스템을 가지고 있지 않지만 여러 면에서 갖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시진핑 주석과 북한산 석탄 수입 금지에 대해서도 토론했다고 공개했다. 또한 시진핑 주석에게 중국이 북한 문제를 해결하는데 나서야 한다고 말했더니 시 주석이 중국과 북한간의 오랜 관계에 대해 자신에게 설명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시진핑 주석이 하는 말을 10분쯤 듣다 보니 쉽지 않겠다는 점을 깨닫게 됐다"며 "나는 그들(중국)이 북한에 대해 엄청난 파워를 가지고 있다고 꽤 강하게 느꼈는데, 생각했던 것과 다르더라"고 말했다.

시리아 문제에 관해서는, 현재 정부의 시리아 정책이 평화적 솔루션의 일부분으로서 바샤르 알 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의 퇴진을 상정하고 있지는 않지만 "어떤 시점에서는 그런 일이 일어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아사드가 또다시 화학무기를 사용하면 추가 군사대응을 가하겠다고 말했다. 통폭탄 사용에 대해서도 군사적 대응 가능성을 배제하지 않았다. 그러나 미국 내 어젠다에 집중하기 위해 시리아 내전에 깊숙히 개입하지는 않겠따고 밝혔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달러화가 “지나치게 강해지고 있다”면서 미 연방준비제도(Fed, 연준)가 저금리 기조를 유지해 주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다. 그는 내년 2월 임기기 끝나는 재닛 옐런 연준 의장을 재지명할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대선 캠페인 과정에서 옐런 의장을 재지명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솔직히 말해서 나는 저금리 정책을 선호한다”며 “나는 달러가 너무 강세를 보이고 있다고 생각한다. 거기에는 일부 나의 잘못도 있다. 사람들이 나를 신뢰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궁극적으로 이는 해를 끼치게 된다”라고 말했다. 이어 “달러가 강세를 보이고 다른 나라들이 자국의 통화를 평가절하하면 경쟁을 하기가 아주 힘들어진다. 그들은 환율을 조작하는 이들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지난해 대선 기간 중 트럼프는 옐런 의장의 저금리 정책을 자주 공격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옐런 의장이 “이제 끝장(toast)”이냐는 질문에 “끝장이 아니다(No, not toast)”라고 대답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옐런 의장과 백악관에서 만나 이야기를 나눈 적이 있다면서 “나는 그를 좋아한다. 나는 그를 존경한다”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대선 캠페인 당시 폐지하겠다고 공언했던 미 수출입은행에 대한 지원을 약속했다. 그는 수출입은행 이사회의 공석 3자리 중 2자리를 채워주겠다고 약속했다. 수출입은행은 그동안 5명의 이사회 임원 중 3자리를 공석인 상태로 유지돼 왔다.

트럼프 대통령은 “(수출입은행을 통해) 많은 중소기업들이 정말로 도움을 받는 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그러나 보다 중요한 것은 다른 나라들이 (자국의 중소기업들을) 지원한다는 사실이다. 다른 나라들이 지원을 하게 되면 우리는 엄청난 손해를 보게 된다”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규제소식에 전국 아파트값 '주춤'··
우병우, 모든 혐의 부인…"朴 지시
농업용 저수율 56%···평택·서산
세월호 미수습자 허다윤양 신원 최종
'고영태 녹음 파일' 증인 김수현 불
헌재 "단통법은 합헌…휴대폰 지원금
박범계, 법무부 간부들에게 "검찰,
중고교 검정 역사교과서 현장적용 1년
'총리 청문회' 달군 文대통령 공약
나경원 "셰임(shame) 보수만 남
배우 양하은, “기독교 전문 소극장
“종교인과세는 반드시 유예되고 철저히
한국역사학의 계보
한국역사학의 본질을 파해친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