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8살 초등생' 유괴·살해 시신훼손 한 10대…고교 학창시절 모범생
2017년 03월 31일 (금) 12:40:17 함상환·정일형 기자 hsh3355@newsis.com
8살 초등생을 유괴해 살해한 뒤 시신을 훼손, 유기한 10대 소녀가 경찰에 긴급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A(17)양을 살인 및 사체유기 혐의로 긴급 체포해 범행 동기를 집중 추궁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A양은 지난 29일 오후 12시47분께 인천시 연수구의 한 공원에서 초등학교 2학년생인 B(8)양을 유인, 공원 인근에 있는 자신의 아파트로 데려가 흉기로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양은 자신의 16층 집에서 B양의 시신을 훼손한 뒤, 장기를 음식물 쓰레기봉투 2개에 나눠 16층 옥상 물탱크 위에 유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은 현재 경찰조사에서 "모르겠다. 기억이 잘 나지 않는다"며 진술을 번복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A양은 고등학교에 다닐때 모범생으로 공부도 잘했으나 부적응을 이유로 자퇴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어 7년전부터 정신질환 치료를 받아 온 것으로 알려졌다.

A양의 부모는 변호사를 선임한 후 조사에 협조할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가 횡설수설하고 있다"면서 "미성년자인 점을 고려해 충분한 휴식 후에 조사를 다시 실시할 계획 "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 연수경찰서 직원들이 출동신고를 받고 아파트 옥상 물탱크에서 시신을 찾지 못했으나, 인천지방청에서 지원나온 경찰이 재수색을 실시해 시신을 발견, 부실수사 논란이 일고 있다.

인천=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법원, 김노아 목사가 제기한 한기총
고소득· 대기업 '증세' 초점···연
깊어지는 윤장현 광주시장의 고민
전국 집배원들 상경투쟁···"과로사
성주, 사드기지 입구에 경찰 긴급 배
정유라 "최순실, 삼성 소유 말 '내
한교연, “한교총 출범, 즉각 중단하
한승희 "최순실 은닉재산 조사 中··
文대통령-홍석현 이사장 '어색한 만남
정부 "경유세 올려도 미세먼지 절감
교원수급정책 실패가 주는 교훈
고령사회 ‘충격’과 대안 모색
황등교회 순교영성계승문에제전 기도문
순교신앙을 오늘에 어리석음을 고하고
황등교회 순교영성계승문제전 시상식 거
2천여 교수들 “동성애 합법화 하려는
놀라운 하나님의 권능으로...수많은
제12회 ‘한국교회 연합과 일치상’
나사렛대, 대학홈페이지 웹 접근성 품
영화 ‘예수는 역사다’ 인기 힘입어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