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리퍼폰 메인보드만 바꿔치기해 중국으로 되판 일당 검거
2017년 02월 20일 (월) 12:01:49 김지호 기자 kjh1@newsis.com
   
▲ 휴대전화 서비스센터에 침입해 리퍼폰을 훔쳐 메인보드만 바꿔치기 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지난해 11월 10일 오후 9시21분께 내부 침입을 위해 살피고 있는 범인들의 모습. 2017.02.20 (사진=경기 분당경찰서 제공)
휴대전화 서비스센터에 맡겨진 리퍼폰을 훔쳐 메인보드만 빼내 중국으로 밀반출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특수절도 혐의로 허모(33)씨 등 3명을 구속하고, 진모(50)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8월 초부터 같은 해 11월 중순까지 성남시 분당구 의 휴대전화 서비스센터에 들어가 리퍼폰 300여대를 훔쳐 같은 식별번호의 가짜 메인보드로 바꿔치기한 뒤 리퍼폰은 센터에 다시 가져다 놓고, 빼낸 메인보드는 대당 25만원에 중국에서 되판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허씨의 주도로 각각 역할을 나눠 범행을 저질렀다.

일당 중 한명은 서비스센터에 위장 침입해 내부 정보를 빼돌렸고, 보안 전문가도 범행에 가담해 CCTV를 무력화했고, 진씨는 훔쳐낸 진품 메인보드와 같은 식별코드의 메인보드를 제조했다.

이 같은 수법으로 빼낸 메인보드는 허씨가 직접 중국으로 건너가 현금거래 방식으로 거래한 것으로 드러났다.

associate_pic
휴대전화 서비스센터에 침입해 리퍼폰을 훔쳐 메인보드만 바꿔치기 한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사진은 검거된 일당이 범행에 사용한 증거물이 전시된 모습. 2017.02.20 (사진=경기 분당경찰서 제공)
이들의 범행이 쉽게 드러나지 않은 이유는 교체된 리퍼폰이 이미 고장 등의 문제로 서비스센터에 맡겨져 해외의 본사로 넘겨지기 때문이었다.

하지만 내부 보관 중이던 리퍼폰이 가짜 메인보드로 전혀 작동되지 않자 경찰에 신고됐고, 수사에 착수한 경찰은 주변 CCTV 등을 통해 일당을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관련 업종에 있던 탓에 이 같은 정황을 알고 리퍼폰 자체가 아닌, 메인보드만 훔쳐 되파는 수법으로 범행을 저질렀다"면서 "다른 곳에서도 유사 범행이 있던 것으로 보고 여죄를 캐고 있다"고 말했다.

성남=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규제소식에 전국 아파트값 '주춤'··
우병우, 모든 혐의 부인…"朴 지시
농업용 저수율 56%···평택·서산
세월호 미수습자 허다윤양 신원 최종
'고영태 녹음 파일' 증인 김수현 불
헌재 "단통법은 합헌…휴대폰 지원금
박범계, 법무부 간부들에게 "검찰,
중고교 검정 역사교과서 현장적용 1년
'총리 청문회' 달군 文대통령 공약
나경원 "셰임(shame) 보수만 남
“종교인과세는 반드시 유예되고 철저히
한국역사학의 계보
한국역사학의 본질을 파해친다
권예리 목사의 자전적 에세이 ‘치유를
한기총 비대위, 홍재철· 박중선 목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