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서비스 맘에 들지 않아' KTX 운행 지연시킨 취객 '집유'
2017년 02월 20일 (월) 11:58:48 유재형 기자 you00@newsis.com
술에 취한 상태에서 열차 승무원의 서비스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로 KTX 운행을 지연시킨 30대 승객에게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11형사부(재판장 신민수)는 기차교통방해죄로 기소된 A(36)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 울산 KTX역에서 술에 취해 열차 승무원의 서비스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며 승무원의 무전기를 빼앗고, 출입문에 다리를 걸쳐 열차 운행을 5분간 지연시킨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기차를 이용하는 다수의 승객들에게 불편을 초래한 점, 철도교통의 특성상 운행 방해는 잘못하면 대형 참사로 이어질 수도 있는 점에서 죄질이 나쁘다"며 "다만 잘못을 깊이 반성하고 있고, 술에 취한 상태에서 승무원과 시비로 우발적으로 범행에 이르게 된 점 등을 고려해 양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울산=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규제소식에 전국 아파트값 '주춤'··
우병우, 모든 혐의 부인…"朴 지시
농업용 저수율 56%···평택·서산
세월호 미수습자 허다윤양 신원 최종
'고영태 녹음 파일' 증인 김수현 불
헌재 "단통법은 합헌…휴대폰 지원금
박범계, 법무부 간부들에게 "검찰,
중고교 검정 역사교과서 현장적용 1년
'총리 청문회' 달군 文대통령 공약
나경원 "셰임(shame) 보수만 남
“종교인과세는 반드시 유예되고 철저히
한국역사학의 계보
한국역사학의 본질을 파해친다
권예리 목사의 자전적 에세이 ‘치유를
한기총 비대위, 홍재철· 박중선 목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