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종교 기획 인물 칼럼 논단 사설 광장 연재
> 뉴스 > 사회 > 사건.사고
     
'서비스 맘에 들지 않아' KTX 운행 지연시킨 취객 '집유'
2017년 02월 20일 (월) 11:58:48 유재형 기자 you00@newsis.com
술에 취한 상태에서 열차 승무원의 서비스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로 KTX 운행을 지연시킨 30대 승객에게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11형사부(재판장 신민수)는 기차교통방해죄로 기소된 A(36)씨에게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 울산 KTX역에서 술에 취해 열차 승무원의 서비스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며 승무원의 무전기를 빼앗고, 출입문에 다리를 걸쳐 열차 운행을 5분간 지연시킨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기차를 이용하는 다수의 승객들에게 불편을 초래한 점, 철도교통의 특성상 운행 방해는 잘못하면 대형 참사로 이어질 수도 있는 점에서 죄질이 나쁘다"며 "다만 잘못을 깊이 반성하고 있고, 술에 취한 상태에서 승무원과 시비로 우발적으로 범행에 이르게 된 점 등을 고려해 양형을 정했다"고 밝혔다.

울산=뉴시스
ⓒ 크리스챤월드모니터(http://www.cwmonito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난임시술 건보 적용 하나마나?···'
"검사의 불기소처분 억울해" 5년간
특검·이재용, '안종범 수첩' 증거능
검찰, '방송 블랙리스트' 한학수 P
靑, 직원 보안앱 사생활 침해 부인·
수돗물 값 오를까?···서울시는 가격
文대통령 국정지지도 72%…전주 대비
우여곡절 사드, 보고누락 격노에서 임
"中 지도부, 北 방사성물질 확산시
국방부 "사드 잔여발사대 4기 임시배
성락교회, 개혁측과 김목사측 또다시
가을
예장 개혁 조경삼 총회장 “개혁주의
WCC반대운동연대, 4주년 맞아 ‘한
개척! 가나안, 지구촌을 복되게
제39회 ACTS 선교대회 개최
한국교회 종교개혁 500주년 연합예배
국방위 국감, 美 전폭기 북상 논의
종교인 과세에 대한 특별대책 모임 열
아브라함의 죽음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구독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소 : 서울시 종로구 창경궁로 112-7 인의빌딩 2층 | Tel 02-3673-0121~4 | Fax 02-3673-0125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아01022 | 등록일자 : 2011.12.2 | 발행인 : 신명진 | 편집인 : 신명진 | 청소년보호 책임자 : 최선림
Copyright 2009 크리스챤월드모니터.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cwmonitor.com